default_setNet1_2

2023 한국화민예품전–단오부채展 개최

기사승인 2023.06.23  15:43:45

공유
default_news_ad1

- 기획 20주년 기념… 6. 27(화) ~ 7.3(월)까지

   
 

한국화민예품전은 한지를 활용한 전통 민예품(부채)를 중심으로 한국화의 융합으로 다양한 작품을 전시해 왔다.

이는 교육도시 공주에서 초·중·고·대학의 학교 교육과 더 나아가 일반 시민·노인 어르신의 예술과 평생교육에 이르기까지 우리의 전통미술을 어떻게 현대에 계승 발전시킬 것인가에 대한 고민이 함축된 결과물이다, 

이러한 한국화민예품전은 우리 선조들이 4계절 세시풍속과 민속놀이를 바탕으로 일상에서 사용했던 생활용품을 현대의 생활에 계승한 것이다.

한지 작품의 부채, 등, 방패연, 우산, 탈, 격자창, 병풍, 가리개, 족자, 그릇(백자, 사기), 요즘 대유행하는 힐링의 공간, 커피문화의 생활도자기(다기, 부부 찻잔) 등을 들 수 있다.

2004년~2023년, 기획·전시 20년 동안 공주와 서울 인사동에서 전시회를 개최함은 물론 ‘전국중등미술수석교사 워크숍’, ‘초·중·고 학생작품 자료전’, ‘청소년·시민 체험 축제’의 교육·체험 활동을 진행하고, ‘한국화민예품교육’과 ‘한국화민예품-현대 한국화와 민예품, 그 교육적 활용’의 책을 발간하여 ‘한국화민예품’이라는 현대적 의미의 전통미술 영역을 구축했다.

올해는 기획 20주년 기념으로 ‘한국화민예품-단오부채전’으로 추진하여, 음력 5월 5일 단오의 다양한 단오부채 210점을 전시한다. 이러한 단오의 부채 바람은 뜨거운 여름을 시원하게 힐링하고 우리 선조들의 아름다운 부채의 정감과 전통을 맛보고 즐길 수 있다. 

전시는 공주 이미정갤러리에서 6월 27일~7월 3일까지 진행하고, 이어서 서울 인사동 아리수갤러리에서 7월 13일~7월 18일까지 전시가 계속된다. 

지케이뉴스 webmaster@gknews.co.kr

<저작권자 © 지케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