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공주시, 양육 친화적인 보육환경 조성

기사승인 2023.02.06  04:24:17

공유
default_news_ad1

공주시가 영유아 보육의 질을 높이고 안심 보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보육교사 처우개선을 확대한다고 2월 3일 밝혔다.

시는 우선 보육교사들의 처우개선을 위해 지급하는 처우개선비를 올해부터 일괄 3만 원씩 증액했다.

이에 따라 국공립어린이집 등 지원시설 종사자의 경우 2만 원에서 5만 원으로, 민간‧가정어린이집 등 미지원시설 종사자의 경우 7만 원에서 10만 원의 처우개선비가 매달 지원된다.

공주시 관내 어린이집은 50곳으로 종사자는 540명에 이른다.

또한, 우수 보육 교직원을 대상으로 직무 스트레스 해소 및 심신 재충전을 위한 힐링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시는 특수 시책으로 자녀 현장학습비를 지원하고 어린이집 급간식비를 추가 지원키로 하는 등 양육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이밖에 어린이집 운영난 해소와 보육서비스 질적 향상을 위해 냉난방비 지원을 비롯해 환경개선사업 지원, 반별운영비 지원, 안전공제회 가입 등을 지원한다.

최원철 시장은 “고된 환경에서도 소임을 다하는 보육교사들의 사기를 진작 시킬 수 있도록 적극적인 처우개선을 통해 질 높은 공보육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며 “공주시 미래의 주역인 영유아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양육 친화적인 보육환경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케이뉴스 webmaster@gknews.co.kr

<저작권자 © 지케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